보도자료

‘디지털플랫폼정부로 국민과 잇(IT)다’ 주제로 전자정부의 날 기념식 개최 2022.06.24
윤석열 정부의 ‘디지털플랫폼정부’ 비전 선포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행정안전부는 지난 23일 ‘디지털플랫폼정부로 국민과 잇(IT)다’를 주제로 ‘제5회 전자정부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2017년 전자정부의 우수성과 편리함을 국민에게 알리고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 등 전자정부의 발전을 촉진하기 위해 6월 24일을 전자정부의 날로 지정하고, 2018년부터 매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이번 기념식은 5번째 전자정부의 날을 맞아 새 정부의 ‘디지털플랫폼정부’ 비전을 선포하고 국민들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자정부의 기념행사와 선포식이 진행된 1부와 산·학·연 디지털정부 전문가 좌담회가 열리는 2부로 진행됐다.

먼저, 1부에서는 전자정부를 만들어 온 공무원·기업·국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모든 데이터가 연결되는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정부’ 비전 선포식이 개최됐다. 아울러 전자정부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와 디지털정부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이 진행됐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기념사를 통해 이제 우리는 전자정부와 디지털정부를 거쳐 인공지능과 빅데이터와 같은 새로운 기술을 활용하고, 민관 협력에 기반하는 ‘디지털플랫폼정부’로 한 단계 더 도약하고자 한다는 의지를 밝혔다.

고진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 출범준비단장은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을 위해 ①국민체감 선도 프로젝트 추진 ②먼저 찾아가는 공공서비스 ③인공지능·데이터 기반 과학적 국정 운영 ④세계를 선도하는 디지털플랫폼정부 혁신 생태계 조성 ⑤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이용환경 보장 등을 추진과제로 제시했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는 전자정부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치하하기 위해 정선용 행정안전부 국장에게 홍조근정훈장, 임규건 한양대 교수에게 근정포장이 수여됐다. 대통령상에는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개최된 ‘내 손으로 바꾸는 디지털정부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청춘도약’팀(김현진·양지현·양혜린·이나영)이 선정됐으며, 우수상 ‘5678’팀(박다비다·정아인·임세라·전찬영)에게는 국무총리상이 수여됐다.

2부 좌담회는 산·학·연 디지털 전문가들이 모여 ‘디지털플랫폼정부 성공을 위한 민관 협력 방안’을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됐다. 올해 제5회 전자정부의 날 기념식은 행정안전부 유튜브와 카카오·네이버 등을 통해 생중계됐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디지털플랫폼정부가 완성되면 국민비서가 알아서 내게 꼭 맞는 서비스를 추천해 주는 개인 맞춤형 정부가 탄생하게 될 것”이라며, 이를 위해 “누구나 정부의 데이터를 손쉽게 활용할 수 있고, 대국민 서비스 과정에 민간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eGISEC은 정보보호 및 정보화 솔루션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제공합니다. 무료 사전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