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대구시, 우수 전자정부시스템 해외 진출 본격 가동 2021.07.16
대구형 우수 전자정부시스템 ‘디지털 재난안전플랫폼’, 동남아 이어 아프리카까지 확대 진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대구시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의 ‘디지털 정부 우수 시스템 해외 진출 지원 컨설팅 사업’ 공모과제로 선정된 ‘탄자니아 디지털 재난안전플랫폼 구축 마스터플랜 수립’ 사업의 현지 착수보고회를 지난 15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지난 2016년 새마을운동 사업을 시작으로 탄자니아와 대외 교류 협력을 추진해 온 대구시는 2018년에는 탄자니아 일레메라시와 전자정부 분야 MOU를 체결했고, 2019년에는 탄자니아 공무원이 대구시에 파견근무를 실시하는 등 꾸준한 관계를 형성해 오고 있다.

이번 사업은 2018년 대구시의 재난안전관리시스템을 견학한 탄자니아 공무원연수단의 요청으로 진행되는 것으로, 본 사업을 통해 탄자니아에서 매년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자연재난과 급격한 도시화로 인한 각종 사회재난으로부터 탄자니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탄자니아 정부의 국정아젠다 수립으로 도도마시에 설립 예정인 ‘탄자니아 국가재난안전센터’의 구축 및 운영에 대한 기본계획 수립이 본 사업의 주요 내용이다.

체계적이고 현대적인 ‘탄자니아 국가재난안전센터’ 운영을 위한 환경 분석과 개선 사항 도출을 통해 미래 모형 설계와 이행계획을 수립하고 향후 구축 등 후속 사업을 진행하는 것이 본사업의 최종 목표다.

탄자니아 국가재난안전센터 운영 플랫폼 구축은 현재 탄자니아에서 진행되고 있는 다양한 원조사업과 연계를 통해 시너지효과를 상승시키고 ODA 등 유·무상 융합사업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유성필 대구시 정보화담당관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ICT기업이 대구시의 우수 전자정부시스템을 기반으로 해외시장 진출 확대 등 기업 성장의 마중물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기업의 해외 진출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eGISEC은 정보보호 및 정보화 솔루션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제공합니다. 무료 사전등록